2021.06.16 (수)

교육소식 및 공지

농진청, '치유농업의 날' 기념일 지정·표어 공모전 개최

23일까지 온라인 신청·접수…

관리자 기자 농진청, '치유농업의 날' 기념일 지정·표어 공모전 개최

농촌진흥청은 치유농업의 가치와 의미를 담은 '치유농업의 날' 지정을 위한 날짜와 표어를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치유농업은 국민 건강 회복과 유지·증진을 위한 다양한 농업·농촌자원 활용 프로그램으로 사회적 또는 경제적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을 의미한다. 3월25일은 치유농업법이 시행된 날로, 이번 공모를 통해 치유농업의 날 기념일을 새로 지정할 계획이다. 공모전은 ▲치유농업의 날 기념일 지정과 그 의미 ▲치유농업 표어와 설명 등 2개 부문이다. 오는 23일까지 농진청 누리집(www.rda.go.kr)이나 페이스북(www.facebook.com/rdakorea), 광화문1번가(www.gwanghwamoon1st.go.kr)에서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며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농진청은 접수 후 1차 심사를 통해 각 부문별 5배수를 선정하고, 자문위원단 2차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수상작 우수상(2명, 각 30만원), 아차상(8명, 각 5만원), 참가상(20명, 각 1만원) 등 30명에게 총 120만원의 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포털 농사로 누리집(www.nongsaro.go.kr)-생활농업-치유농업에서 볼 수 있다. 장정희 농진청 치유농업추진단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표어는 치유농업 홍보를 위해 다양하게 활용할 계획"이라며 "치유농업에 대한 이해와 잠재된 가치 확산을 위한 적극행정을 펼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평 별별스토리

과학 시사 토론 동아리를 소개합니다!
21세기, 과학 기술은 쉴 틈 없이 발전하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과학의 발전이 인간에게 선물만 주는 것은 아니다. 가끔 과학도 윤리적, 사회적 문제와 부딪히기 때문이다. 미래 세계를 살아갈 학생들로서는 이러한 과학 기술에 대해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 정평중학교 학생들은 과학에 관해 어떤 이야기를 나누고 있을까? 정평중학교 '과학 시사 토론'동아리에 대해서 살펴보자! '과학 시사 토론'동아리에서는 논란이 많은 과학 주제를 중심으로 친구들과 토론한다. 지금까지는 ▲인공지능 채용을 도입해도 될까? ▲코로나는 인류에게 손해일까? ▲은행나무는 가로수로서 적합한가? 등의 주제로 토론을 진행했다. 최근에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토론을 진행한다고 한다. 동아리에서는 학생들이 주체가 되어 의견을 자유롭게 나눌 수 있는데, 다른 친구들의 의견을 들어 보면서 주제에 관해 더 깊이 생각해 볼 수 있다. 미래를 준비하는 학생들로서는 폭 넓은 시야를 확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것이다. 예를 들어, '코로나는 인류에게 손해일까?'라는 주제는 다양한 관점에서 코로나19를 보게끔 해 준다. 대부분의 학생들이 코로나19를 부정적으로만 판단하지만, 반대 측면에서 보면


정평 아고라

더보기


포토이슈



정평 드림하이

더보기